대사관 동정   언론사의 중국취재   영사및비자업무   중국 유학   중한관계   중국에 관한 정보   Useful Links   뉴스   Busan   Gwangju 
Home > 대사관 동정
추궈홍 대사 중한 수교 25주년 기념 만찬회 개최

8월24일 저녁, 추궈홍 주한 중국대사는 서울 조선호텔에서 중한 수교 25주년 기념 만찬회를 개최했습니다. 이날 만찬회에는 정세균 국회의장,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임성남 한국 정부대표 외교부 장관 대리를 비롯하여 한국 정치, 경제, 문화, 교육, 과학기술, 법률, 종교, 언론사와 우호 단체 등 각계 인사들과 중국계 기업, 주한 중국 언론사, 유학생, 화교 대표 등 4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추궈홍 대사는 축사에서, 중한 수교 이후 25년 동안 양국 간 각 분야에서의 교류와 협력은 무에서 유를 창조하였고 점차 큰 규모로 확대되었으며 그 수준 또한 계속 심화되었다고 말했습니다. 또 중한 관계는 비약적인 발전을 이루어 양국과 양국 국민들에게 실질적인 이익을 가져다 주었다고 하면서, 중한 관계를 잘 수호하고 발전시키는 것은 양국의 공동 책임이라고 말했습니다. 현재 중한 관계는 일부 어려움에 직면해 있지만 양국은 수교 25주년을 계기로 지난 경험과 교훈을 정리하고 지혜와 힘을 모아 중한 관계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계속 발전시켜나가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양국은 네 가지 방면의 업무를 중점적으로 해나가야 한다고 했습니다. 첫째, 초심을 잃지 말고 서로의 중대 이익과 관심사를 존중해야 하고, 둘째, 정치적 상호 신뢰를 공고히 하고 양국 관계의 기반을 잘 다져야 한다고 했습니다. 셋째, 공통 이익을 확대하고 양국 관계의 장기적인 발전을 공고히 해야 하며, 넷째,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확고히 수호하고 한반도 긴장 상황에 브레이크를 걸고서 대화와 긴장 완화에 함께 더 큰 힘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정세균 의장과 임성남 외교부 장관대리는 각각 축사에서 양국 관계 발전의 성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하였고 한국이 중국과의 관계를 중시하고 있음을 강조했습니다. 또한 중국과의 공동 노력을 통해 한중 수교 25년간 양국이 이룩한 우호와 신뢰를 기반으로 구동화이(求同化異)를 실현하고 중한 우호협력 관계의 더 큰 발전을 추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만찬회가 시작되기 전 양국의 내빈들은 중한 수교 25주년을 기념하는 사진전을 관람하며 양국 관계의 발전 과정을 함께 되돌아보았습니다.

Suggest To A Friend
  Print